Viewing Room Main Site
Skip to content

조덕현(b.1957)은 주로 연필을 사용한 흑백사진 같은 회화와 이를 토대로 하는 설치 작업을 통해 잊혀진 과거의 흔적을 섬세하게 복원하고 한국 근현대사 속에 위치한 개인의 실존과 운명에 주목해왔다. 그의 작업은 서사적인 구조를 띠며 지금은 사라져버린 지난날의 정신적 가치들을 상기하게 한다. 작가는 지난 30여 년간 필라델피아 ICA미술관, 파리 주드폼 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 등에서 30여 회의 개인전을 개최했으며 상파울루 비엔날레, 이스탄불 비엔날레, 광주 비엔날레 등 다수의 국제전에 초대되며 일찍이 세계무대에 진출했다. 2001년에는 '제2회 한불 문화상'을, 2019년에는 '제20회 이인성 미술상'을 수상하였다. 그의 작품은 미국 허쉬혼 미술관, 일본 후쿠오카 미술관, 네덜란드 호린험 시청, 삼성미술관 리움 등 전세계 유명 기관에 소장되어 있다. 작가는 현재 이화여자대학교 조형예술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다.

Cho Duck Hyun(b.1957) is known for his drawings in pencils that resemble black and white photographs, and installation works based on the drawings. Cho reconstructs the vestiges of the past through his artworks and focuses on the existence and fate of individuals within the larger Korean modern history. His artworks with narratives remind of the long-gone spiritual values of history. For the past 30 years, Cho has held more than 30 solo shows at different institutions including the Institute of Contemporary Art (Philadelphia, USA) and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Seoul, Korea). Cho was invited to international art events such as Sao Paulo Biennale, Istanbul Biennale, and Gwangju Biennale, making an early debut at the global art stage. Cho received the 2nd Korea-France Culture Award in 2001 and received Lee In-Seong Academy Award in 2019. His works are in the collection of the Hirshhorn Museum (Washington D.C., USA), Fukuoka Art Museum (Fukuoka, Japan), Gorinchem city hall (Gorinchem, Netherlands) and Leeum Samsung Museum of Art (Seoul, Korea). Cho is currently a professor at the College of Fine Art & Design at the Ewha Woman’s University.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