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ing Room Main Site
Skip to content

캐나다 출신의 작가 브렌트 웨든(b.1979)은 수공으로 직접 실을 엮어 만든 기하학적 도형과 인상적인 구도의 대형 직물 조각으로 국제 미술계에서 큰 주목을 받아왔다. 기나긴 직조(織造)의 과정을 거쳐 완성된 노동의 가시적인 결과물은 물질성을 그대로 드러내며, 추상표현주의 미술에 질문을 던지는 동시에 전통 공예와 현대미술의 경계를 허문다. 브렌트 웨든은 현재 벤쿠버와 베를린을 오가며 활동 중이며 베를린의 페레스 프로젝트, 런던의 페이스 갤러리, 뉴욕의 미셸 이네스 앤 나쉬 갤러리, 브뤼셀과 파리의 알민 레흐 갤러리 등 전세계 굴지의 전시 공간에서 개인전을 개최한 바 있다. 그의 작품은 루벨가 컬렉션, 마르시아노 아트 파운데이션, 루이비통 재단 등에 소장되어 있다.

Brent Wadden(b.1979), a Canadian-born artist, has gained a keen attention of the international art world with his large hand-woven fabric works of geometrical shapes and notable composition. His labor-intensive works, produced over a long period of weaving, display a unique materiality and question the notion of Abstract Expressionism while blurring the boundaries between traditional crafts and contemporary art. Currently, working between Berlin and Vancouver, Wadden has held solo exhibitions in world renowned institutions such as Peres Project (Berlin, Germany), Pace Gallery (London, UK), Mitchell Innes and Nash Gallery (New York, USA) as well as Almine Rech Gallery (Brussels, Belgium and Paris, France). His works can be found in collections worldwide including the Rubell Family Collection (Miami, USA), the Marciano Art Foundation (Los Angeles, USA), and the LVMH Foundation (Paris, France).

Back To Top